플랫폼창동61의
뉴스 및 정보레터를 받으실 이메일 주소를 입력한 후
신청버튼을 눌러주세요
뉴스레터신청
닫기

platform chang dong 61

서울뮤직시티커넥션(Seoul Music City Connection)은
서울아레나 건립과 음악도시 서울을 만들기 위한 글로벌 프로젝트입니다.
서울시가 주최하고 시민들과 함께
음악도시 서울의 장기적인 비전과 사업계획을 모색하고,
국내·외 음악산업관계자와 파트너십 형성 및 국내 아티스트의 해외진출 기회를 마련하고자 합니다.
플랫폼창동61에서 3일간 진행되며
음악도시, 음악축제&생태계, 국제협력 분야의 국내·외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국제 컨퍼런스
해외 진출 가능성이 있는 국내 우수 뮤지션의 쇼케이스DAY
그리고 다양한 네트워킹 프로그램이 진행됩니다.
서울뮤직시티커넥션(Seoul Music City Connection)을 통해
세계 여러 음악도시의 생성과정과 콘텐츠로의 의미를 공유하고
음악생태계 구축과 음악도시로의 풍성한 담론을 형성하며
음악도시 서울의 내일을 디자인합니다.
The Seoul Music City Connection is
a global project for the construction of the Seoul Arena and to make Seoul a city of music.
The aim is a long-term vision and business plan for Seoul Music City, supervised by the Seoul Metropolitan City together with community members, while also forming partnerships with domestic and foreign music industry personnel, and to help Korean artists enter foreign markets.
It will be held over three days at Platform Changdong 61.
There will be an international conference of domestic and foreign experts in music cities, music festivals & ecosystems, and international cooperation.
There will also be a Showcase Day for outstanding Korean musicians with the potential to enter foreign markets, and a variety of networking programs.
Through the Seoul Music City Connection, we will share the production process of various music cities around the world and it’s meaning as content, while constructing a music ecosystem to create discourse around music cities, while designing the tomorrow of Seoul Music City.
  • 이동연 Dongyeun Lee 한국 KOR
    한국종합예술학교 교수, 서울아레나 MP
    Master Planner, Seoul arena / Professor, Korea National University of Arts
    이동연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 한국예술학과 교수로 문화이론과 문화예술정책을 가르친다. 또한 현재 문화 서울아레나 MP 및 플랫폼창동61 예술감독으로 창동 음악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고 있으며, 문화연대 공동집행위원장과 계간 <문화과학> 편집위원을 맡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 우수도서로 선정된 ‘전통예술의 미래’ 외 문화, 대중음악, 게임 등과 관련한 10권의 저서를 발간하였다.
    Dongyeon Lee teaches cultural theories and cultural arts policies at the Department of Korean Art at the Korea National University of Arts, Traditional Arts Center. He is also leading the establishment of the Changdong music ecosystem as the master planner of Seoul Arena and the art director of Platform Changdong 61. He is the joint executive chairman of the Culture Solidarity and an editor of the quarterly . He has published ten books related to culture, popular music, games, etc. including the book ‘Future of Traditional Arts’, selected as a Best Book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 카를레스 살라 Carles Sala 스페인 ESP
    바르셀로나 캐피탈&컬쳐 인스티튜트 디렉터
    Director, Barcelona Capital & Culture Institute
    카를레스 살라는 스페인 뮤직마켓 MMVV의 디렉터를 거쳐 현재 바르셀로나 캐피탈과 바르셀로나 컬쳐 인스티튜트의 디렉터 디렉터로 재직 중이나. 바르셀로나 캐피탈은 바르셀로나의 문화예술교류, 전통 및 대중문화, 여름축제를 담당하고 있다. 카를레스는 타 축제교류와의 교류협력, 특히 한국과 카탈루냐 간의 문화교류 및 대외협력에 큰 관심을 갖고 관련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Carles Sala was formerly the director of the Spain Music Market MMVV, and is currently working as a director at Barcelona Capital and the Barcelona Culture Institute. Barcelona Capital is in charge of cultural arts exchange, traditional and popular music, and summer festivals in Barcelona. Carles is carrying out projects related to international cooperation and exchange with other festivals, and is particularly interested in cultural exchange and cooperation between Korea and Catalunya.
  • 누노 사라이바 Nuno Saraiva 포르투갈 PRT
    창조산업 컨설팅그룹 SCL-Agency 대표
    Founder, SCL-Agency
    누노 사라이바는 음악산업 전문 컨설턴트로 리스본을 베이스로 음악과 창조산업을 컨설팅하는 회사 SCL 에이전시를 설립했다. 사라이바는 또한 레이블과 퍼블리셔로도 활동하며, 포르투갈 인디 레이블 협회 AMAEI 설립하였고 음악 교류 플랫폼 와이 포르투갈(WHY Portugal)의 총 감독으로 포르투갈 음악산업의 주요한 역할을 맡고 있다. EMEE(European Music Export Exchange), ETEP(European Talent Exchange Programme)의 파트너로도 활동 중에 있다.
    Nuno Saraiva is a consultant specializing in the music industry and the founder of the SCL-Agency that offers consulting on the music and creative industries, based in Lisbon. Saraiva is also active with labels and is a publisher. He established the Portuguese indie label association, AMEI, and plays an important role in Portugal’s music industry as the main director of the music exchange platform WHY Portugal. He is active as a partner of the EMEE (European Music Export Exchange) and the ETEP (European Talent Exchange Programme).
  • 루카스 노프래흐 Lucas Knoflach 독일 DEU
    사운드 디플로마시, 시장개발팀 팀장
    Market Development manager - Sound Diplomacy
    루카스 노프래흐는 독일 베를린의 사운드 디플로마시의 마켓 디벨롭먼트 매니저다. 스톡홀름 경제대학교에서 마케팅과 매니지먼트를 전공했으며, 오스트리아의 인크 뮤직과 독일 테크 오픈 에어에서 프로그램 매니저로 일했다. 사운드 디플로마시는 전 세계적으로 높은 신뢰도를 바탕으로 음악생태계의 가치를 증진시키기 위한 전략을 구축하고, 실행하는 기관이다. 전문적인 리서치를 통한 근거가 높은 데이터를 바탕으로 한 방법론으로 접근하여 전략을 발전시키고 지속 가능한 음악적 생태계를 구축하는 것으로 경제적 성장과 사회적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Lucas Knoflach is a market development manager for Sound Diplomacy based in Berlin, Germany. He majored in marketing and management at the Stockholm University of Economics and worked as a program manager for Ink Music in Austria and Tech Open Air in Germany. Sound Diplomacy is an agency that constructs and implements strategies to improve the value of the music ecosystem based on its high global trust. It develops its strategies with methodologies based on highly proven data through professional research and constructs a sustainable musical ecosystem to contribute to economic growth and social development.
  • 마르코 윗필드 Mirko Whitfield 영국 GBR
    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 유럽&인터내셔널 비즈니스 총괄디렉터
    Representative - Europe&International Business, SXSW
    마르코 윗필드는 SXSW(South By Southwest)의 유럽&인터내셔널 비즈니스 총괄 디렉터를 맡고 있다. 그는 1995년부터 5년간 전문 컨벤션 기업 리드 미뎀(Reed MIDEM Organisation,RMO)에서 일했다. 리드 미뎀의 아시아퍼시픽 지사장으로 RMO의 국제 뮤직, 텔레비전, 인터랙티브 컨벤션 MIPTV, MIPCOM, MIDEM 등을 조직 및 관리했으며, 파리와 뉴욕에서도 RMO의 프로젝트를 관장했다. 또한 마르코는 컨설턴트로 한국, 싱가폴, 몬테카를로의 주요 컨벤션 이벤트와 함께 일하기도 했으며 A&R, 투어매니지먼트, 투어링 등도 진행하며 폴반다이크(Paul van Dyk), 피제이하비(PJ Harvey), 울트라복스(Ultravox)와 같은 아티스트와도 일하고 있다.
    Mirko Whitfield is the representative for South By Southwest’s Europe and International Business. Prior to 1994, he was based in Berlin where he also worked in the music industry (A&R, management and touring) with artists such as Paul van Dyk, PJ Harvey, and Ultravox. From 1995-2000, Mirko was based in Hong Kong as the regional director for Asia-Pacific for the Reed MIDEM Organisation (RMO), the organiser of the international television, music and property markets such as MIPTV, MIPCOM and MIDEM. He also worked for RMO in similar positions in Paris (1994) and in New York (2000-2001). Between 2001 and 2005 he worked as a consultant for events in South Korea, Singapore and Monte Carlo.
  • 말콤 헤인즈 Malcolm Haynes 영국 GBR
    글래스톤베리ㅣ페스티벌 프로그래머
    Programmer - Glastonbury Festival
    말콤 헤인즈는 유럽 대표 음악축제 글래스톤베리 페스티벌 중 댄스스테이지인 실버 헤이즈의 프로그래머다. 영국 필름 프리미어에서 프로덕션 매니저를 역임하였고, 캬바레와 칵테일 바가 도입된 독특한 형식의 페스티벌인 푸시팔러를 성공적으로 제작하여 가디언, 인디펜던트, 옵저버 등의 유력일간지에서 호평을 받았다. 2012년부터 한국아티스트 잠비나이,최고은, 술탄오브더디스코, 피터팬컴플렉스를 글래스톤베리에 초청하였으며, 브리스톨 St Paul’s Carnival 2018 총괄 디렉터를 맡았다.
    Malcolm Haynes is the programmer of Silver Haze, which is the dance stage of Europe’s top music festival – Glastonbury Festival. He worked as a production manager in the British Film Premier and successfully produced a unique festival called Pussy Parlor, which integrated cabaret and cocktail bars, thus receiving praise from major newspapers such as the Guardian, the Independent, and the Observer. Since 2012, he invited Korean artists such as Jambinai, Goeun Choi, Sultan Of Disco, and Peter Pan Complex to Glastonbury, and served as the main director for the St Paul’s Carnival 2018 in Bristol
  • 인재진 Jaejin In 한국 KOR
    자라섬 국제 재즈페스티벌 총감독
    Artistic Director - Jarasum International Jazz Festival
    인재진은 2004년부터 현재까지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 총감독과 (사)자라섬청소년재즈센터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올해로 14회를 맞는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을 통해, 한국재즈신을 세계에 소개하고 해외 우수한 재즈뮤지션의 내한을 유치했다. 2015 Mnet 아시안 뮤직 어워드 베스트 라이브 공연상 수상, 2016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현재 호원대학교 공연미디어학부 교수를 겸직하고 있으며, 평창문화올림픽 예술감독을 겸하고 있다.
    Jaejin In has been serving as the main director at the Jarasum International Jazz Festival and the CEO of the Jarasum Youth Jazz Center from 2004 until today. At the 14th Jarasum International Jazz Festival this year, he introduced the Korean jazz scene to the world, while also inviting prominent jazz musicians to Korea. In 2015, he was awarded at the Mnet Asian Music Awards for Best Live Performance and also received the Prime Minister’s medal in 2016. He is currently serving as a professor at the Howon University Department of Concert Media and as the art director for the Pyeongchang Culture Olympics.
  • 공윤영 Dalse Yoonyoung Kong 한국 KOR
    잔다리페스타 총감독
    Founder - Zandari Festa
    공윤영은 잔다리페스타의 설립자이자 총감독이다. 잔다리페스타는 2012년 개최된 한국의 타운형 쇼케이스 페스티벌로, 홍대 전역에서 3일간 약 1,000명의 아티스트들이 참여한다. 최근 들어 해외 아티스트 및 음악산업관계자들의 참여도가 점차 늘어나며 한국 음악신의 중요한 페스티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2013년부터 리버풀 사운드시티와 뮤지션 교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미뎀, 프리마베라 프로 등 다양한 세계 음악마켓에 델리게이트 및 스피커로 초청된 바 있다.
    Yoonyoung Kong is the founder and main director of the Zandari Festival. The Zandari Festival is Korean town-type showcase festival held since 2012, and approximately 1,000 artists participate in the festival for three days all throughout the Hongdae area. Participation from foreign artists and music industry personnel increased recently and it has thus become a major festival in the Korean music scene. It has been operating musician exchange programs with Liverpool Sound City since 2013, and Kong was invited to various global music markets such as MIDEM and Primavera Pro as a delegate and speaker.
서울뮤직시티커넥션 국제 컨퍼런스
2017.10.17. TUE 13:30 ~ 19:00
플랫폼창동61 레드박스
14:05-14:30 키노트스피치
음악도시 발전 계획에 대한 정책과 전략
-서울아레나를 중심으로 음악도시 서울의 비전과 계획-
이동연 Dongyeun Lee 한국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 서울아레나 MP
사회 : 유사원 (서울뮤직시티커넥션 총괄디렉터)
15:00 ~ 16:10 세션1
음악도시 서울을 향한 전략과 과제
음악도시정책 및 국제협력과제 중심으로
사회 : 한동헌 (함께하는 음악저작인협회 부이사장)
스페인 바르셀로나가 수립한 정책과 도시계획
카를레스 살라 Carles Sala 스페인
바르셀로나 캐피탈&컬쳐 인스티튜트 디렉터
음악문화도시를 위한 국제협력 과제
누노 사라이바 Nuno Saraiva 포르투갈
음악산업전문컨설턴트, 창조산업 컨설팅그룹 SCL-Agency 대표
음악도시 컨설팅의 성공 정책과 사례
루카스 노프래흐 Lucas Knoflach 오스트리아
사운드 디플로마시, 시장개발팀 팀장
종합토론
16:20 ~ 17:30 세션2
음악도시 서울을 향한 전략과 과제
음악축제 및 생태계를 중심으로
사회 : 김민경(소닉아일랜즈 대표)
미국 SXSW(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가 생성하는 음악생태계
마르코 윗필드 Mirko Whitfield 영국
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 유럽&인터내셔널 비즈니스 총괄책임자
글래스톤베리 페스티벌로부터 음악도시가 되기까지 - 영국 사례
말콤 헤인즈 Malcolm Haynes 영국
글래스톤베리 페스티벌 프로그래머
음악축제 자라섬페스티벌의 인프라
인재진 Jaejin In 한국
자라섬재즈페스티벌 총괄디렉터
한국 대중음악신의 생태계와 장소성
공윤영 Dalse Yoonyoung Kong 한국
잔다리페스티벌 총감독
종합토론
17:30 ~ 19:00 리셉션 :
서울 스케이프
Seoul Scape
서울의 어제와 오늘을 보여주는 영상과 음악의 패러다임을 함께 이야기하며 즐기는 네트워킹파티
DJ_AKIMBO VJ_NIGO
Seoul Music City Connection International Conference
Date. 2017.10.17. TUE 13:30 - 19:00
Venue. Platform Changdong 61 Redbox
14:05 ~ 14:30 Keynote Speech
Cultural Policies and Strategies on the Development of Seoul Music City
The Plans and Vision of the Seoul Music City Centered on the Seoul Arena
Dongyeun Lee
Master Planner - Seoul Arena
Moderator: Sawon You (General Director - Seoul Music City Connection)
15:10 ~ 16:10 Session 1
The Subject of Strategy for Seoul, the City of Music.
- Centered on Urban Cultural Policy of Music Cities and the International Cooperating Projects.
Moderator: Donghun Han(Vice Chairman - KOSCAP)
The Urban-Planning and Cultural Policy-Making of Barcelona, Spain
Carles Sala
Director - Barcelona Capital, Barcelona Culture Institute
The International Cooperating Projects for Cities of Music
Nuno Saraiva
Founder - SCL-Agency
The Best Cases of Consulting Music Cities
Lucas Knoflach
Market Development Manager - Sound Diplomacy
Discussion
16:20 ~ 17:30 Session 2
The Subject of Strategy for Seoul, the City of Music.
Centered on Music Festivals and Ecosystem.
Moderator: Min Kim (Executive director, Sonic Islands)
The Ecosystem of Music – Generated by SXSW of United States
Mirko Whitfield
Representative - SXSW Europe & International Business
From Glastonbury Festival to a City of Music – Focused on Cases in Britain
Malcolm Haynes
Programmer - Glastonbury Festival
Jarasum International Jazz Festival
Jaejin In
Artistic Director - Jarasum International Jazz Festival
Hongdae- the Birth of Korean Indie Music and Ecosystem
Dalse Yoonyoung Kong
Founder - Zandari Festa
Discussion
17:30 ~ 19:00 Reception :
Seoul Scape
Networking Party with Music Paradigm and Image of Days in Seoul
DJ_AKIMBO VJ_NIGO
쇼케이스DAY
Date. 2017.10.18. WED 16:30-22:00
Venue. 플랫폼창동61 레드박스 Platform Changdong 61 Redbox
  • 오프닝 Opening 신대철 Dae-chul Shin
    플랫폼창동61 음악감독 Music Director, Platform Changdong 61
  • 16:30 잠비나이 Jambinai
    잠비나이는 해금, 피리, 거문고의 전통악기를 중심으로 한국 전통 음악과 프리 재즈, 포스트 록, 아방가르드, 하드코어 펑크, 메탈이 뒤섞인 새로운 음악으로 세상 어디에도 없는 음악을 연주한다. 국악기의 통념을 깬 파격에 가까운 사운드, 격렬하고 폭발적인 라이브, 무대 위의 압도적인 존재감으로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현재 전 세계에서 가장 주목 받는 한국의 뮤지션이다. 영국 글라스톤베리(Glastonbury), 덴마크 로스킬데(ROSKILDE), 세르비아 엑싯(Exit)과 같은 초대형 음악페스티벌 초청을 비롯, 2016년에만 18개국, 39개도시, 50회 공연을 펼쳤다. 또한 잠비나이는 아시아 최초로 당대 최고의 인디뮤지션들이 소속되어 있는 영국의 레이블 벨라유니언을 계약을 체결, 정규 2집 앨범 [은서]를 전 세계에 발매하며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Jambinai performs extremely unique music that mixes and mashes traditional Korean music, free jazz, post rock, avant-garde, hardcore punk, and metal, using traditional instruments such as the haegeum, piri, and geomungo. Their exceptional sounds that break the norms of traditional Korean instruments, powerful and explosive live singing, and their overpowering presence on stage is very popular. They have attracted enormous interest around the world. They were invited to a number of significant music festivals, such as England’s Glastonbury, Denmark’s ROSKILDE, and Serbia’s Exit, and in 2016 alone, they performed at 50 concerts in 39 cities across 18 countries. In addition, Jambinai signed a contract with the British label Bella Union that manages many top indie musicians – a first for Asia - and the band recently launched its second album [A Hermitage]
  • 17:30 김사월X김해원 Kim Sawol X Kim Haewon
    김사월x김해원은 서늘하고 몽롱한 목소리가 매력적인 김사월과, 낮고 아득한 울림이 인상적인 김해원이 만나 결성한 혼성 포크 듀오이다. 결성 직후 발표한 앨범 [비밀]은 “프랑스에서 한국, 1970년대부터 현재까지를 관통하는 음악”이라 평가되며, 제 12회 한국대중음악상에서 ‘올해의 신인상’과 ‘최우수포크앨범’을 수상했다. 선명한 멜로디, 불안과 상실을 아이러니하게 표현하는 가사, 복고적이면서도 세련된 무드는 김사월x김해원 음악만의 특별함이다. 두 대의 기타와 나직한 목소리의 단출한 구성이지만, 신비로우면서도 관능적인 두 사람의 밀도는 매혹적인 분위기를 연출하며 새로운 스타일의 포크음악을 선사한다. 2016 스페인 뮤직마켓형 페스티벌 MMVV, 페스티벌 보리얼(Festival Borial)에 초청되었다.
    Kim Sawol X Kim Haewon is a folk duo that combines the cool and dreamy voice of Kim Sawol with Kim Haewon’s voice of darkness and distant vibrations. Their album [Secret], released soon after teaming up, received reviews such as “Music that passes through France and Korea and pierces through the 1970s up until this day.” At the 12th Korean Music Awards, they received the ‘Newcomer of the Year Award’ and the ‘Best Folk Album’ award. Lyrics that ironically express anxiety and loss, and the retro, yet refined mood are what make the music of Kim Sawol X Kim Haewon special. Though their performance style is simple, with just two guitars and low-key voices, the mysterious and sensual chemistry of the two create an alluring ambience as they exhibit a new style of folk music. They were invited to the 2016 Spain Music Market Festival MMVV and Festival Borial.
  • 18:30 노선택과 소울소스X김율희 NST & The Soul Sauce X Kim Yul Hee
    노선택과 소울소스는 베이스 노선택을 중심으로 결성된 8인조 루츠-레게 밴드이다. 뛰어난 연주자들의 조합으로 밴드 결성부터 레게 드림 팀이라 불리며 관심을 모았던 노선택과 소울소스는 극동아시아의 오랜 뿌리적 사상철학을 바탕으로 루츠레게, 사이키델릭과 재즈, 아프리칸 블랙 비트위에 한국적인 색채와 그루브까지 한 폭의 수묵담채화처럼 펼쳐내는 한국형 레게밴드다. 레게에 대한 한없는 애정과 존경을 바탕으로, 정통 자메이카 빈티지 사운드에서부터, 판소리 보컬 김율희와 함께 한국적인 색채와 그루브가 더해진 소울풀한 레게를 전한다. 묵직한 베이스 선율에 개성 넘치는 연주가 더해진 소울소스의 음악을 통해 레게 특유의 느긋함과 유쾌함을 경험할 수 있다. 2016 일본 후지 록 페스티벌, 2017 미국 시에라 네바다 월드뮤직 페스티벌 등에 초청되어 공연을 펼쳤다.
    NST and The Soul Sauce is an eight-person roots-reggae band under the leadership of NST, Noh Seon-teck. NST & The Soul Sauce, applauded as a reggae dream team since forming, combines the talents of outstanding Korean-style reggae musicians to create music that combines roots-reggae, psychedelic and jazz, African black beats, and Korean colors and grooves on top of the philosophy of Far East Asia. Based on their endless passion and respect for reggae, they perform traditional Jamaican vintage sounds to soulful reggae, topped with Korean colors and grooves with the pansori vocals of Kim Yul-hee. Listeners can enjoy the cheerful carefreeness of reggae through the music of The Soul Sauce, adding colorful performances to deep base melodies. They were invited to the 2016 Fuji Rock Festival in Japan and the 2017 Sierra Nevada World Music Festival in the US.
  • 저니 투 코리안 뮤직 Journey to Korean Music
    주관 : 예술경영지원센터
    후원 :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은 올해 10회를 맞이하는 행사로, 전 세계 월드뮤직 전문가들을 초청하여 한국의 음악과 문화를 집중 소개하는 한국 전통공연 해외진출 플랫폼이다. 한국 단체들에게는 프로모션 기회를 제공하여 해외진출의 발판을 마련하고, 해외 전문가들에게는 한국 음악과 문화를 동시에 이해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그간 전 세계 월드뮤직 전문가 120여명이 한국을 방문하였다. 참여 단체의 약 67%가 폴란드, 캐나다, 브라질, 호주, 노르웨이, 프랑스, 덴마크 등 세계음악 시장에 활발하게 진출하였으며, 2010 덴마크 워멕스(WOMEX) 개막공연, 체코 컬러스 오브 오스트라바 한국특집, 파리가을축제 한국특집, 덴마크 로스킬데 페스티벌, 폴란드 크로스컬쳐 페스티벌 한국특집 등을 개최할 수 있는 발판이 되었다.
    “Journey to Korean Music,” now in its tenth year, is a platform that introduces the music and culture of Korea to world music experts from around the globe and provides support for traditional Korean performance organizers seeking to take their music abroad. Through Journey to Korean Music, Korean organizations can access opportunities for promotion and take steps to advance into the international market, while overseas experts can gain an understanding of both Korean culture and music. Over 120 international world music experts have visited Korea to take part in this program over the years. Since 2008, approximately 67 percent have successfully entered markets in Poland, Canada, Brazil, Australia, Norway, France and Denmark. Participation in Journey to Korean Music has also led to numerous other performance opportunities at events such as the 2010 WOMEX Opening Ceremony in Denmark, and Korean focused programs at Colours of Ostrava in the Czech Republic and the Paris Autumn Festival.
  • 20:30 저니 투 코리안 뮤직 연계 쇼케이스 Alternative Korean Music 8488 - 권송희판소리Lab, 김시율, 최혜원
    한국의 전통음악은 1990년대 초 창작국악이 활발해지기 시작한 이래, 다양한 스타일로 발전해 왔다. 국내 창작국악 생태계는 크게 서양 현대음악 어법에 기초하는 컨템포러리 국악, 대중음악 어법에 기초하며 밴드의 틀을 유지하는 팝스타일 국악에서 최근 장르의 전복, 전자음악등 사운드 실험이 이루어지는 얼터너티브한 국악이 새로운 축으로 떠오르고 있다. 그 중에서도 전자음악과 모던한 판소리의 융합을 선보이는 권송희, 전시와 국악을 결합하여 엠비언트 산조를 선보이는 김시율, 한국적인 비트와 그루브를 바탕으로 새로운 스타일의 일렉트로닉 음악을 선보이는 최혜원이 바로 그들이다. 현재 국악의 최전방에서 활동하고 있는 84-88년 아티스트가 선보이는 음악을 통해 한국음악의 새로운 경향, 보다 현대적이고 보다 독립적인 얼터너티브 국악을 소개한다.

    권송희 판소리 Lab <모던 심청>
    김시율 <바라보기 산조>
    최혜원 <코리안 비트 & 그루브>
    Korea's traditional music scene was energized in the early 1990s with innovative approaches and since then, a variety of styles have developed. Creative approaches to traditional Korean music ("gugak") have formed an ecosystem that includes broad trends such as contemporary gugak that is founded on the syntax of Western contemporary music and pop style gugak that developes the language of popular music within the structure of a band. More recently, we have seen the emergence of alternative gugak that subverts genre divisions and incorporates experiments with electronic sounds, etc. Notable within this movement, Kwon Song-hee fuses electronic music and modern pansori, Kim Sea-yool ("SEAYOOL") merges exhibition spaces with gugak to create an ambient "sanjo" experience, and Choi Hye-won presents a new style of electronic music developed from distinctly Korean beats and grooves. These artists represent the generation born in 1984-88 who are now at the vanguard of the gugak scene. Their performance will introduce new developments in Korea music, a contemporary and autonomous vision of alternative gugak.

    Choi Hye-won
    Kim Sea-yool ("SEAYOOL")
    Song-hee Pansori Lab
시간표
Time Table
Date Time Venue program
10.17(Tue)
Conference
13:30-14:00 Ticket Box 참가자 등록 확인 Registration
참가자 등록 및 공간 투어
14:00~14:05 Redbox 오프닝 Opening
<이정화> 서울시 지역발전본부 동북권사업단장
14:05-14:30 키노트 스피치 Keynote Speech
사회 : 유사원 (서울뮤직시티커넥션 총괄디렉터)
음악도시 발전 계획에 대한 정책과 전략
-서울아레나를 중심으로 음악도시 서울의 비전과 계획-
<이동연> 서울아레나 MP
14:30~15:00 Gallery 501 Open Space
15:00~16:10 Redbox 세션1 Session1
음악도시 서울을 향한 전략과 과제
음악도시정책 및 국제협력과제 중심으로
사회 : 한동헌(함께하는음악저작인협회 부이사장)
스페인 바르셀로나가 수립한 정책과 도시계획
카를레스 살라 Carles Sala 스페인
바르셀로나 캐피탈&컬쳐 인스티튜트 디렉터
음악문화도시를 위한 국제협력 과제
누노 사라이바 Nuno Saraiva 포르투갈
음악산업전문컨설턴트, 창조산업 컨설팅그룹 SCL-Agency 대표
음악도시 컨설팅의 성공 정책과 사례
루카스 노프래흐 Lucas Knoflach 오스트리아
사운드 디플로마시, 시장개발팀 팀장
종합토론
16:10~16:20 Gallery 501 Open Space
16:20~17:30 Redbox 세션2 Session2
음악도시 서울을 향한 전략과 과제
음악축제 및 생태계를 중심으로
사회 : 김민경(소닉아일랜즈 대표)
미국 SXSW(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가 생성하는 음악생태계
마르코 윗필드 Mirko Whitfield 영국
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 유럽&인터내셔널 비즈니스 총괄책임자
글래스톤베리 페스티벌로부터 음악도시가 되기까지 - 영국 사례
말콤 헤인즈 Malcolm Haynes 영국
글래스톤베리 페스티벌 프로그래머
음악축제 자라섬페스티벌의 인프라
인재진 Jaejin In 한국
자라섬재즈페스티벌 총괄디렉터
한국 대중음악신의 생태계와 장소성
공윤영 Dalse Yoonyoung Kong 한국
잔다리페스티벌 총감독
종합토론
17:30~19:00 리셉션: 서울스케이프 Reception: Seoul Scape
서울의 모습과 풍경을 찍은 영상과 음악의 패러 다임을 함께 이야기 하며 즐기는 네트워킹 파티
20:00~21:00 간담회
해외초청연사 및 관계자 평가간담회
10.18(Wed)
Showcase
16:30-16:35 Redbox 오프닝: 신대철 Opening: Dae-chul Shin
16:35~19:10 플랫폼창동61 쇼케이스
쇼케이스팀 3팀(각 40분) 쇼케이스 진행
16:35~17:15 잠비나이
17:15~17:30 무대전환
17:30~18:10 김사월X김해원
18:10~18:30 무대전환
18:30~19:10 노선택과 소울소스X김율희
19:10~20:30 주변 저녁식사
20:30-22:00 Redbox 저니 투 코리안 뮤직 연계 쇼케이스
쇼케이스팀 Alternative Korean Music 8488
※예술경영지원센터 주관
22:00~24:00 대학로 문샤인 저니투 코리안 연계 네트워킹 파티
서울뮤직커넥션 2017 홍보 및 뮤지션, 델리게이트 등 정보교류
※예술경영지원센터 주관
10.19(Thu)
Special Concert
20:00-21:00 Redbox 플랫폼창동61 기획공연 Special Concert
플랫폼창동61 X 자라섬재즈페스티벌 협력공연 관람
파블로 헬드 트리오 Pablo Held Trio/독일/3인조